글 수 2,070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여기가 사람 사는 숙소?”

지난달 14일부터 매주 수요일 열려… 26일 서울고용노동청 앞 마지막 전시
섹 알마문 감독 作 <비닐하우스는 집이 아니다> 거리 상영

  • 기자명 송승현 기자
  •  
  •  승인 2021.05.12 16:17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이날 사진전은 지난해 겨울 이주노동자 속헹 씨가 비닐하우스에서 사망한 뒤 열악한 농촌 이주노동자의 주거 환경을 고발하기 위해 마련됐다. 낡고 오래된 숙소와 화장실, 각종 잡동사니를 쌓아 숙소라 부르기 민망한 기숙사 등을 담은 사진이 전시됐다. 전태일재단의 협조로 ‘찾아가는 전태일기념관’을 이용해 섹 알마문 이주노조 부위원장이 감독한 다큐멘터리 <비닐하우스는 집이 아니다>(2018)도 함께 상영했다.

속헹 씨 사망 이후 정부는 비닐하우스 내 숙소 설치를 금지하고 가건물을 사용할 경우 지자체로부터 신고필증을 받는 등의 개선책을 내놓았다. 그러나 농업사업주연합회 등에서 이에 반발해 오는 9월 1일까지 유예기간을 둔 상황이다. 대책위는 주거 환경 개선 여부를 꾸준히 모니터링할 예정이다.

정영섭 이주노동자운동후원회 사무국장은 “농촌을 중심으로 이주노동자에게 온라인과 방문 설문을 통해 주거 환결 실태조사를 할 계획”이라며 “전후 비교를 통해 개선이 잘 이뤄지지 않으면 다시 대책을 강구할 것을 촉구하는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관건은 중앙 정부와 지자체가 사업주와 함께 대책을 내놓아야 한다는 데 있다. 대책위에 따르면 현재 경기도는 오는 6월까지 지자체 차원의 대책을 마련할 것으로 알려졌다. 대책위는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의원 주최로 열리는 ‘이주노동자 숙소 대책 토론회’에서도 정부 대책을 중간 점검할 것으로도 알려졌다.

한편,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은 지난달 14일 시작해 휴일인 5월 5일과 19일을 제외하고 매주 수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 진행됐다. 오는 26일 서울고용노동청 앞에서 기자회견과 함께 마지막 전시를 연다.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은 온라인 페이지 ‘하우스 이야기’(링크)에서도 관람할 수 있다.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민주노총과 이주노조(MTU), 이주노동자기숙사대책위원회, 이주노동희망센터, 이주노동자평등연대 등 이주·노동단체가 연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사람 사는 숙소?’가 12일 서울 동대문 DDP 서쪽 광장에서 열렸다. ⓒ 송승현 기자
profile
번호
제목
글쓴이
2070 [아시안 혐오] 차별에 족쇄 달자 1
이주후원회
479   2021-05-28 2021-09-09 20:07
[아시안 혐오] ③차별에 족쇄 달자송고시간2021-05-19 08:00 요약beta 공유 댓글 글자크기조정 인쇄 오수진 기자기자 페이지 전문가들 "교육·법 제정 안 하면 전염 강해" ‘사업장 이동의 자유’(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25일...  
2069 윤여정의 미나리, 이주노동자의 미나리
이주후원회
431   2021-05-28 2021-05-28 16:00
윤여정의 미나리, 이주노동자의 미나리 입력2021.05.25. 오전 7:01 수정2021.05.25. 오전 9:05 김기흥 기자SNS 보내기 원본보기 한 이주노동자가 미나리밭에서 작업을 하고 있다(상단) 영화 미나리의 한 장면(하단) "미나리는 참 좋...  
2068 "건보료 내온 외국인, 체류자격 변경돼도 가입자격 유지돼야"
이주후원회
306   2021-05-28 2021-05-28 15:56
"건보료 내온 외국인, 체류자격 변경돼도 가입자격 유지돼야" 입력2021.05.25. 오후 12:02 수정2021.05.27. 오후 4:44 이은지 기자SNS 보내기 고용허가제로 입국해 5년간 납부…임금체불로 G-1자격 체류 공단 "단기체류 남용 우려"…...  
2067 전남 이주노동자 3명 중 1명 하루 11시간 이상 근무
이주후원회
303   2021-05-28 2021-05-28 15:55
전남 이주노동자 3명 중 1명 하루 11시간 이상 근무 입력2021.05.26. 오후 6:02 수정2021.05.26. 오후 6:03 글자 크기 변경하기 SNS 보내기 38.1%가 부당한 대우 경험…언어폭력이 91.5%로 가장 많아 광주·전남 이주노동자인권네...  
2066 키워드로 본 미얀마 쿠데타 100일…‘군부·소수민족·외교전’
이주후원회
344   2021-05-13 2021-05-13 11:20
키워드로 본 미얀마 쿠데타 100일…‘군부·소수민족·외교전’ 입력2021.05.09. 오전 8:01 수정2021.05.09. 오전 10:28 이현준 기자 SNS 보내기 지난해 11월 미얀마 총선거에서 아웅 산 수치가 이끄는 NLD당이 압승한 이후 군부가...  
2065 일찍 일 시작하는 청년 중국동포…10명 중 7명은 '돈벌이'
이주후원회
354   2021-05-13 2021-05-13 11:19
일찍 일 시작하는 청년 중국동포…10명 중 7명은 '돈벌이'송고시간2021-05-05 09:45 요약beta 공유 댓글 글자크기조정 인쇄 제조·도소매·숙박업에 취업 집중…내국인 기피분야 진출 경향 뚜렷 중국동포 구인구직[연합뉴스 자료사진] ...  
2064 김한근 강릉시장 "외국인 노동자 혐오 자제해달라"
이주후원회
391   2021-05-13 2021-05-13 11:15
김한근 강릉시장 "외국인 노동자 혐오 자제해달라" 외국인 노동자 모이는 곳 코로나19 집중 관리…시민들 안심해도 돼 (강릉=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최근 강원 강릉에서 외국인 노동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2063 코로나 걸린 것으로 몰아... 자유가 박탈된 사람들
이주후원회
308   2021-05-13 2021-05-13 11:13
코로나 걸린 것으로 몰아... 자유가 박탈된 사람들[어서와, 불친절한 한국은 처음이지? ①] 재난은 평등했으나 대책은 차별적이다21.05.10 13:41l최종 업데이트 21.05.10 13:41l 우다야 라이(achampspd) ▲ 많은 이주노동자들이 코로...  
2062 코로나에 늘어난 아시아계 인종차별…"독일내 절반은 차별 경험"
이주후원회
348   2021-05-13 2021-05-13 11:12
코로나에 늘어난 아시아계 인종차별…"독일내 절반은 차별 경험" 거리 또는 대중교통서 빈발…"침 뱉거나 밀치거나 살균제 뿌려" (베를린=연합뉴스) 이 율 특파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이후 ...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여기가 사람 사는 숙소?”
이주후원회
297   2021-05-13 2021-05-13 11:08
이주노동자 기숙사 사진전… “여기가 사람 사는 숙소?”지난달 14일부터 매주 수요일 열려… 26일 서울고용노동청 앞 마지막 전시 섹 알마문 감독 作 <비닐하우스는 집이 아니다> 거리 상영기자명 송승현 기자 승인 2021.05.12 ...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