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2,041

[안전보건공단-안전신문 지상캠페인 7편]이주노동자들은 매일 저승사자를 등에 업고 일하고 있다

  • 기자명 이용주 기자 
  •  
  •  입력 2020.08.27 11:31
  •  
  •  수정 2020.08.27 13:06
  •  
  •  댓글 0
 
   

2020년을 살아가고 있는 대한민국… 이주노동자들은 2005년을 살고 있다

이주노동자들의 안전 확보하려면 자국어로 된 산업안전교육 시급 사업주도 이들의 안전 소중히 여겨야‧‧‧

대한민국의 모든 노동자들이 안전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우리 사회가 책임감 갖고 노력해야‧‧‧

외국인노동자, 불법체류자, 이주노동자. 모두 낯설지 않는 단어다.

법무부 출입국·외국인 정책 통계연보에 의하면 지난해말 기준 국내 체류 외국인은 252만4656명으로 2015년 대비 32.9%(62만5137명) 증가했고 최근 5년간 평균 7.4%의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전체 인구 대비 체류 외국인 비율은 2015년 3.69%에서 2019년 4.87%로 매년 증가하고 있다.

국적별로는 중국이 110만1782명(43.6%)으로 가장 많았고 베트남(22만4518명·8.9%), 태국(20만9909명·8.3%), 미국(15만6982명·6.2%) 등의 순이었다. 이 중 취업비자를 가진 사람들은 비전문취업(E-9) 27만6755명, 방문취업(H-2) 22만6322명 도합 50만3077명이다.

불법체류자는 비전문취업 4만6122명(16.7%), 방문취업 2095명(0.9%)으로 실제로 한국에서 취업 중인 이주노동자는 이 두 수치를 합친 것보다 많은 86여만명으로 추정된다.

고용노동부 산업재해 발생 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의 노동자수는 1872만5160명, 산재사고로 사망한 노동자는 855명으로 노동자 1만명당 발생하는 사고 사망자수를 가리키는 사고 사망만인율은 0.46이다.

이 가운데 외국인 노동자는 86만명, 산재로 인한 사고 사망자는 104명으로 사고 사망만인율은 전체 통계의 3배 수준인 1.2로 추정된다. 사고 사망만인율 1.2는 지난 2005년 국내 사고 사망만인율 1.26과 비슷한 수치로 결론부터 말하자면 우리는 2020년의 안전환경에 살고 있지만 이주노동자들은 2005년에 살고 있는 것이다.

인터뷰를 통해 확인한 결과 이주노동자들은 본국에서 출발하기 전과 한국 입국 후 일정 시간의 교육을 받는다. 그러나 아는 것이 거의 없는 상태에서 받는 안전교육인지라 사실상 형식적인 수준에 그친다고 말한다.

사업장에 배치된 후에는 사내에서 시행하는 산업안전교육을 받는다. 그러나 이들 대부분이영세사업장에 배치된다. 때문에 중소기업에서의 안전교육은 작업지시에 가깝고 한국어를 못하는 이주노동자를 위한 안전표시나 작업안내서는 제대로 구비돼 있지 않다.

미얀마에서 온 소모뚜 이주민 인권활동가는 이주노동자들의 경우 언어적 구속, 열악한 노동환경, 이주노동자라 관리를 잘 안해주는 사업주, 이러한 상황에서 일을 하다 보니 매일 저승사자를 등에 업고 일하는 것과 다름없다고 표현했다. 소모뚜 씨는 이주노동자의 안전한 노동을 위해서는 먼저 자국어로 산업안전교육이 시행돼야 한다고 말한다.

두번째로 사업주가 이주노동자의 안전을 소중하게 생각해 달라면서 기계의 안전장치와 안전설비를 정비하고 규정에 맞는 안전장구를 착용할 수 있게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이주노동자의 안전과 관련해 가장 책임 있는 기관은 정부기관이라며 형식적인 조사가 아니라 효율적인 감독을 하면서 한국에 일하고 있는 모든 노동자들이 안전하게 살아갈 수 있게 우리 사회가 책임을 갖고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한민국 인구의 5%인 252여만명. 한국에 살고 있는 20명 중 1명은 이주민이다. 한국은 이미 고령사회로 들어섰고 우리의 산업현장은 점점 더 많은 이주노동자들이 필요하다. 적어도 목숨을 지키는 일에 국적과 피부색에 상관없이 동등한 대우를 받는 환경이 조성돼야 한다.

profile
번호
제목
글쓴이
2031 “이주여성들, 할 말 있습니다!” 25일 보험금 노린 캄보디아 여성 사망 사건 관련 기자회견 열어
이주후원회
143   2020-08-28 2020-08-28 17:01
“이주여성들, 할 말 있습니다!”25일 보험금 노린 캄보디아 여성 사망 사건 관련 기자회견 열어기자명 송승현 기자 승인 2020.08.25 17:51 이주여성들이 25일 오후 민주노총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보험금을 노린 캄보디아...  
2030 한국 체류 난민재신청 기니인, 자녀 넷인데 취업도 못한다
이주후원회
152   2020-08-28 2020-08-28 17:00
한국 체류 난민재신청 기니인, 자녀 넷인데 취업도 못한다"난민신청인에 대한 인권 존중 필요···낮은 난민 인정률 개선해야" By 박중엽 - 2020-08-2419:19 기니에서 온 아주아(가명, 33) 씨는 대구에서 딸 넷을 낳았다. 딸 넷을 ...  
2029 정의당 "서울시 '이주민 재난지원금 지급' 환영…경기도는 외면"
이주후원회
163   2020-08-28 2020-08-28 16:59
정의당 "서울시 '이주민 재난지원금 지급' 환영…경기도는 외면" 입력2020.08.26. 오후 4:40 수정2020.08.26. 오후 4:42 김남희 기자 SNS 보내기 인권위 "재난지원금 외국인 주민 배제는 부당" 서울시, 인권위 권고 수용…경기도는...  
이주노동자들은 매일 저승사자를 등에 업고 일하고 있다
이주후원회
162   2020-08-28 2020-08-28 16:59
[안전보건공단-안전신문 지상캠페인 7편]이주노동자들은 매일 저승사자를 등에 업고 일하고 있다기자명 이용주 기자 입력 2020.08.27 11:31 수정 2020.08.27 13:06 댓글 0 바로가기 복사하기 본문 글씨 줄이기 본문 글씨 키우기 S...  
2027 '이게 나라냐'…영국 난민여성, 굶주린 한살 아들 옆에서 숨져
이주후원회
132   2020-08-28 2020-08-28 16:58
'이게 나라냐'…영국 난민여성, 굶주린 한살 아들 옆에서 숨져송고시간2020-08-27 18:56 공유 댓글 글자크기조정 인쇄 박대한 기자 제한된 영주권 만료로 일자리 잃자 식품 기부에 의존해 생활장례식 비용 위한 소셜 펀딩 진행…...  
2026 여권 빼앗기고 공항에 방치된 아동... 이게 최선인가요? 1
이주후원회
151   2020-08-28 2020-10-06 15:16
여권 빼앗기고 공항에 방치된 아동... 이게 최선인가요?[난민, 공항에 갇히다④] 공항에 방치된 아동들20.08.25 11:36l최종 업데이트 20.08.25 11:36l 김진, 김연주(refucenter) [이전 기사] 공항 난민 '루렌도 가족'의 뒷이야기...  
2025 ‘경찰 숭배’ 17살 백인소년, 인종차별 반대를 과녁 삼다
이주후원회
129   2020-08-28 2020-08-28 16:56
‘경찰 숭배’ 17살 백인소년, 인종차별 반대를 과녁 삼다등록 :2020-08-27 16:02수정 :2020-08-28 02:30 페이스북 트위터 공유 스크랩 프린트 크게 작게 24일 미 위스콘신주 커노샤의 교정시설에서 성조기가 불에 타고 있다. 커노...  
2024 이주단체 "서울 외국인 긴급생활비 지급 환영…타지역 동참해야"
이주후원회
109   2020-08-28 2020-08-28 16:56
이주단체 "서울 외국인 긴급생활비 지급 환영…타지역 동참해야"송고시간2020-08-28 10:19 공유 댓글 글자크기조정 인쇄 이상서 기자 (서울=연합뉴스) 이상서 기자 = 이주노동단체가 31일부터 외국인에게 재난 긴급생활비를 지급하기로 ...  
2023 "이 얼굴 본다면, 코로나19 주의" 감염보다 '낙인' 두려운 일본 국민
이주후원회
124   2020-08-28 2020-08-28 16:55
"이 얼굴 본다면, 코로나19 주의" 감염보다 '낙인' 두려운 일본 국민홍승완 기자입력 : 2020-08-28 10:03 공유하기카카오톡 텔레그램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웨이보 URL 프린트 글씨작게 글씨크게 지난달 24일 한 남성의 이름과 얼...  
2022 안식년에 만난 코로나... 그가 '사회적 가이드라인' 만든 이유
이주후원회
89   2020-08-28 2020-08-28 16:55
안식년에 만난 코로나... 그가 '사회적 가이드라인' 만든 이유[코로나19와 인권활동가 ③] 랄라 다산인권센터 상임활동가20.08.26 08:33l최종 업데이트 20.08.26 08:33l 글: 오정민(autougong) 사진: 김민환(wejazzjune6) 코로나19 위기는...  



XE Login